하나님의 선물-민18:1~7 중에서

선교논단 wmnews.org

하나님의 선물-민18:1~7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기자 기사 등록: 06.13 11:38

                  84814e3950279f31e1fbdc7a74c9b90b_1718246270_8374.png 

 

선물로 주다라는 구절이 두 번 나옵니다. 선물을 마다할 사람이 누가 있겠습니까? 그것도 하나님께서 주시는 선물이라면 더 말할 나위가 없을 것입니다.

돌아보면 하나님께서 주신 선물은 이루 말할 수가 없습니다. 첫째 되는 것이 구원입니다. 이로 인해 운명이 달라지고 신분이 달라지는 기회를 얻었습니다.

또 천지를 창조해주시고 마음껏 사용하고 누릴 수 있게 해주신 것, 절벽 같았던 삶의 순간들하나님께서 주신 선물은 헤아릴 수가 없습니다. 또 다른 측면에서의 하나님의 선물이 있습니다. 사람과 직분 그리고 그 직분에 따른 일입니다(6,7). 예컨대 제사장에게 레위인을 선물로 주셨다 하십니다(6). 그러므로 서로를 직급으로가 아니라 존중하는 마음으로 대하라는 것입니다. 또한 제사장과 레위인에게 맡겨진 일도 하나님의 선물이라 하셨습니다(7). 이는 중노동이어서 힘이 들고 부담도 컸지만 하나님의 일이요 하나님께서 주신 선물이라는 생각에 감사함과 황공한 마음으로 이를 감당했던 것입니다.

 

이를 보면서 몇 가지 생각해봐야 할 것이 있습니다.

첫째, 내겐 하나님의 선물인 사역이 있는가?

둘째, 내게 맡겨진 직분과 사역을 하나님께서 주신 선물이라 생각해 본 적이 있는가? 오래전 서울여자대학교 장경철 교수가 쓴 책을 보다가 이런 글을 읽었습니다. 그분이 미국 어느 한인교회에 집회를 갔답니다. 담임목사와 이런저런 얘기를 하다가 어느 해 그 교회에서 40일 특별새벽기도를 했는데 그 기도회가 성황리에 마치게 된 연유가 있었다면서 얘길 하더랍니다. 교회에서 두 시간쯤 떨어진 곳에 사는 교우가 있었는데 한 번도 빠지지 않고 40일을 온 가족이 꾸준히 참석을 했답니다. 많은 교우들이 그의 열심에 감동을 받고 자극을 받아 함께 열심히 특새를 했답니다. 그런데 더 큰 감동은 특새를 마친 후였답니다. 특새를 마치고 나서 서로 받은 은혜를 간증하던 중에 교우들이 이구동성으로 그에게 집사님 그 멀리서 어떻게 새벽마다잘하셨다며 칭찬을 했답니다. 그러자 그가 하는 말이 그렇지 않다. 한 번도 교회가 멀다고 생각해본 적이 없다. 다만 예배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면서 집이 멀다는 생각은 여러 번 했다이 얘기에 모든 성도들이 빵 터졌습니다. 제게도 큰 감동으로 다가왔습니다. 어떻게 이런 이쁜 마음을 가질 수 있을까? 매사 이런 마음으로 살아간다면 얼마나 좋을까 싶었습니다.

셋째, 동역하는 사람이 있는가? 그러므로 나는 예배 잘 드려요. 매사에 성실해요라는 것으로 충분하지 않습니다. 넷째, 동역자를 하나님이 보내주신 선물이라고 생각하는가? 정현종 시인이 방문객이라는 제목의 시를 썼는데 전반부에 이런 내용이 있습니다. “사람이 온다는 건/ 사실은 어마어마한 일이다/ 그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그의 미래와 함께 오기 때문이다/ 한 사람의 일생이 오기 때문이다이 시를 대하는 순간 사람을 함부로 대해선 안 되겠구나는 생각이 듭니다. 비록 방문객이라 할지라도 말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시대 시대마다 하실 일들을 계획하시고 사람을 부르십니다. 그리고 우리에게 일과 사람을 선물로 주십니다. 이제 하나님의 선물을 선물답게 바라보고 선물답게 잘 가꿔나가는 것이 우리의 과제입니다.

 

배성태목사

취재: 국제선교신문 기자    기사입력 : 24-06-13 11:38

Copyright @2012 국제선교신문. All rights reserved.
국제선교신문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독자의견

80년 묵은 죄인 ... 은혜 위의 은혜
국제선교신문 |
1618년 그해 가을에 네널란드의 한 작은 어촌 돌트레흐트(Dordtreht)라는 곳에서 ‘국제 기독교회의’가 열렸다. 우리는 그것을 흔히 ‘돌트 총회’라고 부른다. 개혁교회에서 … 더보기
하나님의 탄식-사1:1~9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
성경에 등장하는 예언자는 모두 스무 명쯤 됩니다. 이중 가장 오랜 기간 예언 활동을 한 분이 이사야입니다. 예언자란 하나님의 뜻을 알아 이를 선포하고 백성들을 하나님께로 이끌고 중… 더보기
카이퍼와 이승만의 공통 달란트
국제선교신문 |
대중연설은 민중을 깨우는 데 가장 중요하다. 지금은 라디오, 신문, TV, 인터넷, SNS 등 많은 전달 매체로 지도자들이 유권자에게 호소도 하고 계몽을 하고 있다. 하지만 신문이… 더보기
Now
하나님의 선물-민18:1~7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
‘선물로 주다’라는 구절이 두 번 나옵니다. 선물을 마다할 사람이 누가 있겠습니까? 그것도 하나님께서 주시는 선물이라면 더 말할 나위가 없을 것입니다. 돌아보면 하나님께서 주신 선… 더보기
카이퍼와 이승만(7) (회개의 사람)
국제선교신문 |
참된 그리스도인은 철저히 회개한 사람이다. 그런데 회개는 스스로 결정하는 것이라기보다 전적으로 성령의 사역이다. 왜냐하면 인생은 하나님 앞에 설 때 자신이 얼마나 부족하고 얼마나 … 더보기
네 부모에게 순종하고 공경하라-엡6:1~3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
‘너희 부모에게 순종하고 공경하라’ 이는 자녀의 도리에 관한 하나님의 명령입니다. 순종과 공경은 비슷해 보이지만 강조점이 좀 다릅니다. 순종이 정신적인 면을 강조한다면 공경은 실제… 더보기
글로리 글로리 코리아
국제선교신문 |
내가 이사장으로 재임하고 있는 유나이티드문화재단에서‘영광스런 대한민국’이란 주제의 음악회를 서울 서초동 예술의전당에서 정기적으로 열고 있다.보통4-5명의 성악가들과80여명의 오케스… 더보기
Hot
카이퍼와 이승만(교육자)
국제선교신문 |
카이퍼와 이승만은 위대한 정치가로서 그들이 추구하는 이상과 꿈이 같은 것이 많다. 그 둘의 생각은 사람을 바꾸고, 나라를 바꾸는 것은 <교육>밖에 달리 없다는 것을 깨달… 더보기
Hot
부활신앙-눅24:1~12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
죽음은 모든 사람이 피할 수 없는 사실입니다. 사람들은 이 죽음을 피하기 위한 시도를 역사 이래 계속해왔지만,그 누구도 피할 수 없었습니다.그래서 절대다수의 사람들은 죽음을 두려워… 더보기
Hot
고집과 정체성
국제선교신문 |
옛 속담에 ‘미련한 사람은 고집이 세다’는 말이 있다. 자신의 생각보다 더 좋은 의견이 나와도 끝까지 자기 의견을 고집하는 경우를보고 하는 말이다. 주변에 이처럼 자기 생각만이 옳… 더보기
Hot
언약도들의 신앙
국제선교신문 |
영국과 스코틀랜드는 같은 나라인 듯하지만 다른 나라이다. 두 나라는 하나의 왕국이었지만, 서로가 다른 생각을 가지고 있는 것이 많다. 오래전에 내 룸메이트는 스코틀랜드에서 온 머리… 더보기
Hot
여호와의 영광이 성전에 가득히-대하5:1~14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
‘여호와의 영광이 하나님의 전에 가득하였더라’ 이는 이스라엘 왕 솔로몬이 성전을 건축한 후 봉헌할 때 있었던 광경입니다. 이로써 하나님께서는 그들과 함께하시며 그들의 헌신과 예배를… 더보기
Hot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다, 그러므로…-수24:1~5,14,15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
역사는 어떻게 시작되고 진행되는가? 이에 대해 다양한 역사관들이 제기되었지만, 핵심은 ‘역사의 주체가 누구냐’는 것입니다. ‘하나님이냐, 인간이냐’는 것이죠. 이에 대한 성경의 답… 더보기
Hot
나도 선교사다 ... 집 개방 제3세계 학생들 가르쳐
국제선교신문 |
얼마 전에 중국과 카자흐스탄에서 30여 년 이상 선교사로 있던 김부식 선교사가 날 찾아왔다. 김 선교사는 자신이 편집한 책이라면서 GMS의 원로 선교사들의 선교 활약과 회고를 엮은… 더보기
Hot
신화의 비신화를 위한 설교
국제선교신문 |
16세기 이후 기독교는 하나님 중심의 신학에서 인간 기준의 신학으로 바뀌었다. 예전에는 인간의 모든 가치 기준이 하나님이었고, 인간에게는 이것을 따르고 이해하려는 노력이 종교 생활… 더보기

Search

Recently

Tags

Poll


결과보기

Popular